'회자정리'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9.11.07 아윌비백

아윌비백

일상 2009. 11. 7. 17:44

어디선가 회자정리의 반대말을 묻는 말에, 답변이 아윌비백 이었다.이런 한자 성어도 있었나 싶었는데, 그 아랫줄에 이렇게 쓰여 있었다.

아윌비백(I will be back)...


포스팅을 검색하니, 2008년 3월 15일에 티비를 버렸다는 글이 보인다. 그렇다면 1년 하고 8개월 정도 만에 이별했던 티비가 아윌비백 할 수도 있겠다.


오늘로써 나를 제외한 세 식구가 모두 감기에 걸려서, 셋 다 신종 플루 검사를 받고, 모두 다 음성 반응으로 확정되었다.

그 사이 채승이가 다니던 어린이 집에서도 환자가 발생하니, 불안감에 더 더욱 집에 있는 시간이 길어졌다.

예상대로 아내는 버거워하고 큰 녀석도 심심하고,그 나마 둘째는 형이 있어서 그런지 더 반기는 것 같다.

사실 나 역시도 고역이었다.에니메이션 Nine(9)이 더빙판이 없어서 그 자막을 러닝 타임 내내 읽어주는 건 생각보다 즐거운 일이 아니다.화질 상태 확인하려고 엔터 쳤던 게 실수라면 실수.다섯살박이가 이 내용을 어떻게 받아들일지 주저스러웠다,여하튼 어떤 장면은 무서워하고, 또 다른 장면에서는 감탄하기도 하는데,마지막 장면에서는 뭔가 안도하는 표정을 보고 나 역시도 좋게 생각해버렸다.


이런 저런 이유로,아내가 내게 한마디를 건넸다."티비 사까? 나도 심심하다."

그래서 가격 비교 사이트니 디지털 티비니, LED 티비니 하다가,하다가, 티비앞에서 닌텐도 Wii를 하고 있는 그 스샷에


"이거 구나!!"


왠지 뭔가 이상하게 돌아가는 기분도 있고,특정 프로그램 테스트 해볼려는 그 하나!의 이유 때문에 잘 돌아가는 시스템 쌩으로 업그레이드 했던 그런 정말이지 영양가 없는 행동들이 플래시백 되기도 하지만, 하지만,


"이거 구나!!,이거야!!"


과연 티비가 회자정리 그대로 남을지 아윌비백 할지는,,, 닌텐도 Wii 에 달렸다.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유쾌한 시작  (0) 2009.11.10
계속 이어지는 생각들  (4) 2009.11.09
아윌비백  (0) 2009.11.07
안타까운 IT 실상  (0) 2009.11.04
신종 인플루엔자  (2) 2009.11.03
덥석 주문하고 말았다.  (4) 2009.10.27
Posted by iamyhs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