잘했다.

일상 2014. 4. 12. 06:52

3월 9일에 다시 시작한 명상.

아침 저녁으로 최소한 10분 이상 마음을 가라앉힌다.좋은 습관을 하나 더 만들었다.

이제 세 달, 여섯 달, 일 년 정도 지속한다면 적지않은 변화가 생길것이다.

내 스스로 어깨를 두드리면서 "잘했어"라고 말해줬다.


물론, 여전히 어지럽고 사나운 마음이 불쑥 불쑥 고개를 내밀지만, 그 농도는 많이 옅어졌다.

그리고, 작지만 새로운 사실을 하나 발견했는데, 의미없이 보내는 시간이 줄었다.

가령, 아무 생각없이 스마트폰으로 카페를 접속한다던가, 페이스 북, 혹은 날이 선 댓글들을 보는 걸 자연스레 멀리하게 되었다.이것도 작아보이지만 상당히 의미있는 변화이다, 어느 순간 '어' 하면서 깨닳게 되었다.그리고 나도 모르게 고개를 끄덕이며 만족스런 미소를 지었다.


잘했다!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분향재배  (0) 2014.05.03
오늘의 유머  (0) 2014.04.12
잘했다.  (0) 2014.04.12
여전히 하늘은 시릴정도로 파랗다  (0) 2014.04.06
호흡의 질이 틀리다  (0) 2014.03.18
다시 명상을 시작한다.  (0) 2014.03.09
Posted by iamyhs

댓글을 달아 주세요